뉴스 - SHINSEGAE FOOD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Home > Company > PR > 뉴스

COMPANY뉴스

신세계푸드, 프렌치 베이커리 살롱 ‘르쎄떼’ 론칭…신세계 대전점에 첫 오픈

2021.08.30 보도자료
신세계푸드, 프렌치 베이커리 살롱 ‘르쎄떼’ 론칭…신세계 대전점에 첫 오픈

<‘르쎄떼’ / 사진 : 신세계푸드>
신세계푸드가 프렌치 베이커리 살롱 ‘르쎄떼(Recette)’를 새롭게 선보였다.
27일 신세계푸드가 대전 유성구 신세계백화점 대전점 지하 1층에 선보인 프렌치 베이커리 살롱 ‘르쎄떼(Recette, 프랑스어로 ‘레시피’라는 뜻)’는 브랜드의 뜻처럼 품격 있는 정통 프렌치 베이커리 레시피에 현대적인 감각을 더한 프리미엄 빵을 선보이는 매장이다.
베이커리 본고장인 프랑스의 황금기 ‘벨에포크’ 시대를 콘셉트로 프랑스 정통 건강빵부터 세계 각국의 인기 디저트까지 80여 종의 베이커리 제품을 맛볼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대표 제품은 프로방스 지역의 ‘푸가스’, 파리의 제빵사가 만든 ‘사바랭’ 등으로 각 메뉴별로 프랑스에서 만드는 정통 레시피를 활용해 고유의 맛을 느낄 수 있다.
또한 케이크과 디저트류는 90% 이상 매장에서 직접 만들어 맛과 모양의 품질을 높이는 한편 ‘코코로쉐’, ‘프렌치머랭’, ‘휘낭시에’ 등 프랑스 전통 디저트류를 비롯해 미국의 ‘르뱅쿠키’, 호주의 ‘파블로바’와 같은 트렌디한 다국적 디저트도 만날 수 있다.

<르쎄떼 빵 이미지 / 사진 : 신세계푸드>
특히 ‘르쎄떼’는 매장에서 직접 빵 반죽을 하고 빚어낸 뒤 소량씩 자주 구워내는 ‘올 데이 베이킹(All day baking)’ 방식으로 운영하며 빵 맛과 품질을 높였다. 이와 함께 빵의 종류별로 함께 곁들여 먹을 수 있는 잼, 버터, 스프레드 제품도 다양하게 구비되어 있어 빵을 가장 맛있게 즐길 수 있는 조합을 소개하는 편집숍으로서의 기능도 갖추었다. 인테리어에 있어서도 정통 프랑스 건축물의 헤리티지를 현대적이면서도 고급스럽게 담아내 마치 프랑스 베이커리 살롱에 온 듯한 분위기를 느낄 수 있도록 했다.

<웰컴투대전 꿈돌이 케이크/ 사진 : 신세계푸드>
신세계푸드는 ‘르쎄떼’ 1호점인 대전점 오픈을 기념해 대전지역 특색을 담은 ‘웰컴투대전 꿈돌이 케이크’도 선보였다. 대전을 상징하는 꿈돌이 캐릭터를 활용해 개발한 것으로 망고맛 생크림 아이싱으로 모양을 살리고, 케이크 시트 사이에는 망고 과육을 듬뿍 담았다. 가격은 2만 8천원이며 200개 한정으로 판매한다.
신세계푸드 관계자는 “최근 식사부터 디저트까지 다양한 방식으로 빵을 즐기는 소비자가 늘면서 독창적인 메뉴와 분위기를 선호하는 니즈에 맞춰 ‘르쎄떼’를 선보이게 됐다”며 “조선호텔 베이커리로 시작해 현재까지 다져온 신세계푸드의 베이커리 사업 노하우를 바탕으로 ‘르쎄떼’를 통해 최고의 맛과 서비스를 선보일 것이다”고 말했다. <끝>
TOP으로 이동